BMW 코리아, 첫 소형 순수전기 SAV ‘뉴 iX1’ 사전 예약 실시

프리미엄 SAV의 새로운 기준 제시…오는 26일부터 'BMW 온라인 샵' 통해 실시

이범석 승인 2023.01.26 10:42 의견 0

BMW 뉴 iX1. 사진=BMW코리아


[ECC데일리=이범석 기자] BMW 코리아가 오는 26일 오후 3시부터 BMW 샵 온라인을 통해 프리미엄 소형 순수전기 SAV 모델 ‘뉴 iX1’의 사전 예약을 실시한다.

BMW 뉴 iX1. 사진=BMW코리아


BMW 뉴 iX1은 3세대 X1에서 처음으로 선보이는 순수전기 모델로 공기역학성에 최적화된 날렵하고 세련된 디자인, 5세대 BMW eDrive 시스템과 최상의 동력 성능, 다양한 편의 사양이 완벽하게 조화를 이뤄 프리미엄 순수전기 스포츠 액티비티 비히클(SAV)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한다.

뉴 iX1 xDrive30은 앞뒤 각각 1개의 모터가 장착된 사륜구동으로 최대 313마력을 발휘하며 WLTP기준 1회 충전 시 417km~440km 주행이 가능하다.

BMW 뉴 iX1 인테리어. 사진=BMW코리아


BMW 뉴 iX1은 iX1 xDrive30 xLine과 iX1 xDrive30 M 스포츠 패키지 두 가지 라인업으로 오는 4월 국내에 공식 출시될 예정이다. 예상 가격은 6600만원~6950만원이며 사전 예약은 BMW 코리아의 온라인 판매 채널인 BMW 샵 온라인에서 진행된다.

한편 BMW는 뉴 iX1 이외에도 올해 △XM △M2 △M3 투어링 △X1 △Z4 △5시리즈 △X5 △X6 등 거의 전차종에 대해 신차·완전변경·부분변경 등을 단행하며 한국 시장 집중 공략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저작권자 ⓒ ECC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