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더 뉴 EQE’, 유로 NCAP '최고등급 별 5개' 획득

'유럽 신차 안전성 평가'서 입증된 '럭셔리 비즈니스 전기 세단'…‘전면·측면 충돌’ 모든 중요 신체 부위 보호 '최고점' 획득

이범석 승인 2022.11.17 12:30 의견 0

럭셔리 비지니스 전기 세단인 ‘더 뉴 EQE’. 사진=메르세데스-벤츠


[ECC데일리=이범석 기자] 메르세데스-벤츠의 럭셔리 비즈니스 세단 ‘더 뉴 EQE(The new EQE)’가 유럽에서 실시하는 신차 안전도 평가 프로그램인 유로 NCAP(유럽 신차 평가 제도, EURO New Car Assessment Program)에서 최고 등급인 별 5개를 획득했다.

유로 NCAP은 1997년부터 시작된 유럽 신차 안전성 평가 프로그램으로 유럽의 정부 부처, 자동차 산업, 소비자 및 보험기관 등으로 구성돼 신차 안전성 평가에 있어 높은 신뢰도를 자랑한다.

더 뉴EQE는 △탑승자 안전 △어린이 탑승자 안전 △보행자 충돌 안전 △안전 보조 시스템 등 유로 NCAP의 4가지 평가 항목에서 종합적으로 우수한 점수를 얻으며 최고 등급인 별 5개를 획득했다. ‘강력한 충돌 방지 기술이 잘 갖추어져 있으며 충돌 방지 성능이 전반적으로 우수함’을 의미하는 이번 평가를 통해 명실상부한 메르세데스-벤츠의 차량 안전성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특히 탑승자 안전 항목 중 ‘측면 장애물 충돌’ 및 ‘기둥 측면 충돌(Side pole impact)’ 평가와 어린이 탑승자 안전 항목 중 ‘전면 오프셋 충돌’ 및 ‘측면 장애물 충돌’ 평가에서 모든 중요 신체 부위를 안전한 수준으로 보호하며 최고 점수를 획득했다.

메르세데스-벤츠 안전 기술 센터(TFS)에서 테스트 중인 ‘더 뉴 EQE’. 사진=메르세데스-벤츠


또한 더 뉴 EQE에 탑재된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패키지 플러스(Driving Assistance Package Plus)와 헤드업 디스플레이(head up display)는 운전보조시스템 테스트에서 가장 높은 '매우 좋음(Very Good)' 등급을 획득했다.

최상의 편의성과 안전성을 제공하는 메르세데스-벤츠의 최첨단 주행보조시스템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패키지 플러스에는 △앞차와의 간격을 유지하며 자동 속도 조절·제동 및 출발을 지원하는 '액티브 디스턴스 어시스트 디스트로닉(Active Distance Assist DISTRONIC)' △차량이 차선을 벗어나는 경우 조향을 제어하여 차량을 원래 차선으로 돌리거나 스티어링 휠 진동으로 경고하는 '액티브 차선 이탈 방지 어시스트(Active Lane Keeping Assist)' △운전자가 안전하게 차선을 변경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액티브 차선 변경 어시스트(Active Lane Change Assist)' △사고 발생 이전에 위험 상황을 감지해 탑승자의 피해를 최소화하는 '프리-세이프®(PRE-SAFE®)' △측면 충돌 감지 시 앞 좌석 탑승자를 보호하는 '프리-세이프® 임펄스 사이드(PRE-SAFE® Impulse side)' 등이 포함된다.

유로 NCAP은 더 뉴 EQE가 주행 시 지도 기반의 속도 제한 정보와 카메라로 입수하는 실시간 정보를 결합해 고정, 가변 및 임시 속도 제한 표시를 파악하고 커브 및 분기점과 같은 다가오는 주행 상황에 맞게 속도를 조절해 안전한 주행을 한다고 평가했다.

'더 뉴 EQE'에 탑재된 프리-세이프® 임펄스 사이드. 사진=메르세데스-벤츠


아울러 더 뉴 EQE의 운전보조시스템에 대해 ‘운전자가 개입하는 것과 비슷한 수준의 우수한 주행 보조 시스템을 제공하며 최첨단 안전 장치와 더불어 고속도로 주행 시 탁월한 수준의 주행을 지원한다’고 평가했다.

마르쿠스 셰퍼(Markus Schäfer) 메르세데스-벤츠 그룹 이사 겸 최고기술경영자인는 “실제 사고 시나리오에 맞춘 메르세데스-벤츠의 주행 보조 및 안전 개념이 표준화된 평가의 측면에서도 효과적이라는 것을 증명해준 이 두 가지 뛰어난 결과에 대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더 뉴 EQE의 훌륭한 유로NCAP 점수는 메르세데스-벤츠의 안전 개념이 드라이빙 컨셉에 달려있지 않다는 것을 보여준다”고 말했다.

더 뉴 EQE는 메르세데스-벤츠의 대형 전기차 전용 아키텍처 ‘EVA2’를 기반으로 개발된 두 번째 모델이며 88.8 kWh의 배터리를 탑재해 국내 인증 기준 1회 충전 시 최대471 km주행이 가능하다.

다른 메르세데스-벤츠 모델들과 마찬가지로 더 뉴 EQE는 견고한 탑승객 셀, 특수한 디포메이션 존(deformation zone), 최첨단 제어 시스템이 탑재돼 있으며 이에 더해 다단계 고전압 안전 개념이 적용됐다. 이러한 탑승객 보호 시스템은 주행 및 충돌 시에 높은 수준의 안전을 제공한다.

한편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지난 9월 국내 시장에 더 뉴 EQE의 라인업 중 ‘더 뉴 EQE 350+(The new EQE 350+)’를 가장 먼저 선보였으며 향후 고성능 AMG 모델 및 사륜구동 4MATIC 모델 등 추가적인 라인업을 출시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 ECC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