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일 ‘정승환 표’ 이별 발라드 나온다

오후 6시 신곡 '안녕이란 말' 발매…독보적 이별 감성+섬세한 보이스, 믿고 듣는 ‘감성 발라더’ 컴백

이순화 승인 2022.05.13 08:30 의견 0

사진=안테나


가수 정승환이 감성 가득한 이별 발라드를 선보인다.

정승환은 13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DS '안녕이란 말'을 전격 공개한다.

신곡 '안녕이란 말'은 많은 이들이 한 번쯤은 경험했을 법한 보편적인 감정들을 고스란히 담아낸 이별 발라드로, 피아노와 스트링, 두 가지 악기의 미니멀한 구성이 온전히 목소리에 집중할 수 있도록 한다.

특히, 사랑의 시작과 끝을 ‘안녕’이란 한 단어로 담아낸 노랫말에 정승환의 독보적인 감성과 음색, 폭발적인 가창력이 더해져 듣는 이들에게 공감을 불러일으키며 감동을 선사할 전망이다.

정승환은 그간 '이 바보야', '너였다면', ‘눈사람’ 등 리스너들의 감성을 저격하는 발라드로 큰 사랑을 받아왔으며, 서정적인 감성과 섬세하면서도 힘 있는 보컬로 음악 팬들의 뜨거운 지지를 받고 있다.

또한 지난해 12월 발매한 싱글 ‘별 (Dear)’의 전반적인 프로듀싱에 참여하며 ‘성장형 아티스트’로서 입지를 다졌으며, 다양한 OST, 프로젝트에 참여하며 계속해서 활발한 음악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다수의 히트곡을 탄생시키며 믿고 듣는 '감성 발라더'로 사랑을 받아온 정승환이 들려줄 이별 발라드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정승환의 DS '안녕이란 말'은 13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저작권자 ⓒ ECC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